‘미스터 션샤인’ 김민정, 짧지만 강렬한 독려 메시지 전하다. “히나는 멋진 여인, 많은 사랑과 응원 부탁드립니다.”

[사진제공_크다컴퍼니]

 

‘미스터 션샤인’ 김민정이 첫 방송을 앞두고 설레는 인사를 전했다.

 

tvN 새 토일드라마 ‘미스터 션샤인(연출 이응복, 극본 김은숙)’에서 호텔 ‘글로리’ 사장이자 매혹적인 여인 쿠도 히나 역을 맡은 김민정이 대본 인증샷과 함께 메시지를 남겼다.

 

김민정은 소속사 크다컴퍼니를 통해 “안녕하세요. ‘미스터 션샤인’에서 ‘멋진 여인’ 히나역을 맡은 배우김민정 입니다. 7월 7일 tvN에서 첫 방송 하니까요 많이 사랑해 주세요. 본방사수!”라며 짧지만 강렬한 독려 메시지를 전했다.

 

김민정은 극중 젊고 아름다운 미망인 호텔 ‘글로리’ 사장 이양화, 쿠도 히나 역을 맡았다. 친일파 아버지에게 이끌려 일본인 거부에게 시집 간 후 늙은 남편이 죽으면서 막대한 유산, 호텔 ‘글로리’를 상속받은 인물. 

 

특히, ‘미스터 션샤인’ 배우들 모두 그녀의 매력에 빠져들었다. 그녀의 화려한 스타일링은 물론 펜싱, 4개 국어 등 문, 무를 겸비하고 도도하고 치명적인 그녀의 매력에 감탄을 금치 못한 것. 방송 전부터 많은 기대를 모으고 있다.

 

한편, ‘미스터 션샤인’은 신미양요(1871년) 때 군함에 승선해 미국에 떨어진 한 소년이 미국 군인 신분으로 자신을 버린 조국인 조선으로 돌아와 주둔하며 벌어지는 일을 그린 드라마. 오는 7일 저녁 9시 첫 방송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