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싱글와이프’ 엄현경, 안방극장 웃고 울린 ‘신흥 로코 요정’ 이목집중

[사진제공_드라마 ‘싱글와이프’]

 

‘싱글와이프’ 엄현경 표 로코가 이목을 사로잡았다.

 

드라맥스, UMAX 수, 목 드라마 ‘싱글와이프 (연출 정윤수, 극본 이인혜)’에서 인정받은 커리어 우먼 라희 역을 맡은 엄현경의 설렘 가득한 로코가 시청자의 기대감을 날로 높이고 있다.

 

그동안 예능을 통해 솔직담백한 매력을 뽐낸 엄현경은 이를 바탕으로 ‘싱글와이프’에서 넘치는 비글미와 특유의 사랑스러운 매력을 발산하고 있다. 캐릭터와 완벽한 조화를 이룬 엄현경은 엄현경 표 로맨틱 코미디를 완성하며 신흥 로코 요정으로 떠오르고 있는 것.

 

엄현경은 극 중 두 남자 사이에서 겪는 라희에 복잡한 심경을 섬세한 감정연기로 표현해내며 절절한 멜로라인을 그리고 있다. 또 능청스러운 코믹 연기, 몸을 불사한 망가짐 연기, 현실감 넘치는 생활연기까지 완벽 소화하며 안방극장을 사로잡고 있다. 이렇듯 엄현경은 회가 거듭될수록 극에 생동감을 불어 넣고 있다.

 

특히, 지난 7일 방송에서 라희의 이혼 사실이 공개되며 재민(곽희성 분)과의 결혼이 난관에 부딪혔다. 인화(윤예희 분)의 독설에 마음의 상처를 받은 라희. 과거 가난한 시절을 겪었기에 재민과의 결혼이 소중한 라희는 자신을 간호해준 민홍(성혁 분)에게 눈물의 독설을 날리며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한편, ‘싱글와이프’는 재벌 2세와 완벽한 재혼을 준비하던 주인공이 전 남편과의 이혼이 법적으로 성립되지 않았음을 알게 되고, 다시 이혼하기 위한 이중생활을 하면서 벌어지는 소동을 그리는 드라마. 매주 수, 목 오후 9시에 방송된다.